무용>전통무용>민속무용>독무>입춤 이전 다음

2018 수요춤전: 최지원의 춤 ’무생지연(無生之緣)’[11.07.] - 02. 달구벌입춤(박지홍제 최희선류)

13 0 0

0
  • 기록 분류무용>전통무용>민속무용>독무>입춤 
  • 기록 일시2018-11-07 20시
  • 기록 장소국립국악원 풍류사랑방
  • 소장처국악아카이브실
  • 기록유형동영상
  • 저장매체스토리지

내용

○ 2018 수요춤전: 최지원의 춤 '무생지연(無生之緣)'[11.07.]의 두 번째 프로그램 ○ 팸플릿 수록 내용 일명 ‘수건춤’, ‘덧배기춤’이라고도 한다. 달구벌은 대구의 옛 지명이며, 대구의 멋스런 정서가 녹아있는 교방놀이 춤으로서 여성의 다소곳하고 은근한 정감이 깃든 춤이다. 달성권번의 박지홍에서 최희선으로 이어진 이 춤은 조심스럽게 흩날리는 수건과 활기찬 소고놀이의 허튼춤이 조화를 이루는 춤이다. 원래는 홀춤이었으나 윤미라에 의해 군무로 재안무 되었다.

○ 출연/호남살풀이춤보존회 - 호남살풀이춤보존회는 2001년 창단되어, 보유자 최선을 중심으로 회장 장인숙과 전수교육조교인 최지원 등 120여명의 이수자들이 전라북도 무형문화재 제15호인 호남살풀이춤(동초수건춤)을 비롯한 전통춤 레퍼토리 전승활동에 힘쓰고 있는 단체이다. 호남살풀이춤보존회 활동의 바탕에는 최선의 스승인 전주권번 기녀 추월로부터 이어져 온 전통춤이 있으며, 1979년 제1회 대한민국무용제에서 ‘가젯골의 전설’이라는 작품으로 우수상을 수상한 이래 끊임없는 창작 작품 발표를 통한 현대화 작업의 노력들이 녹아 있다. 더불어 지역 무형문화재임에도 불구하고 많은 이수자들과 함께 전북지역 뿐만 아니라 서울 무대에서도 매우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단체이다. - 재안무/윤미라 - 춤/김지혜·봉정민·정지윤 - 장구·타악/노름마치(김주홍, 이호원, 오현주, 김태호), 대금/정광윤, 아쟁/조성재, 피리/이정훈, 가야금/김나영, 거문고/류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