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속악>기악>산조>아쟁 이전 다음

2016년 풍류사랑방 기획공연 목요풍류: 명인·명창, 이 시대의 민속악[12.01.] - 04. 박종선류 아쟁산조

12 0 0

0
  • 기록 분류민속악>기악>산조>아쟁 
  • 기록 일시2016-12-01 20시
  • 기록 장소국립국악원 풍류사랑방
  • 소장처국악아카이브실
  • 기록유형동영상
  • 저장매체스토리지

내용

○ 2016년 풍류사랑방 기획공연 목요풍류: 명인·명창, 이 시대의 민속악[12.01.]의 네 번째 프로그램 ○ 팸플릿 수록 내용 박종선은 전라남도 광주의 음악가 집안에서 태어났다. 어린 시절 '듣고만 있으면 밥을 안 먹어도 살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할 정도로 아쟁 소리를 좋아하여 아쟁을 배우는 데 심혈을 기울였다. 20세 무렵 서울로 올라와 한일섭의 문하에서 아쟁을 배우며 산조의 진정한 맛을 체험하였다. 박종선류 아쟁산조는 스승의 음악에 자신의 가락을 추가하여 짠 것으로 스승에게 배운 것보다 두 배 가까운 길이로 완성되어 그의 음악성이 충실히 구현되었다. 현재 서울시무형문화재 제39호로 지정되어 있다. 박종선 명인은 1996년 1월부터 1998년 12월까지 국립국악원 민속악단의 제 2대 감독으로 재직했다. 오늘은 박종선 명인의 제자인, 국립국악원 민속악단 김영길 악장이 함께 연주한다.

○ 아쟁/박종선 ○ 협주/김영길 ○ 장구/정준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