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용>전통무용>궁중무용>당악정재>헌선도 이전 다음

국립국악원 화요상설 제586회 무형문화재 무대종목공연 “예혼이 숨쉬는 공간” : 心淵(심연)박은영 피고지고-정재의 원형과 時用(시용)[2009.10.13.] - 02. 夏 봉헌선도: 남쪽 나라 신선[仙界]의 신물[神物]을 전하고

102 0 0

  • 기록 분류무용>전통무용>궁중무용>당악정재>헌선도 
  • 기록 일시2009-10-13 19시30분
  • 기록 장소국립국악원 우면당
  • 소장처국악아카이브실
  • 기록유형동영상
  • 저장매체스토리지

내용

ㅇ 국립국악원 화요상설 제586회 무형문화재 무대종목공연 “예혼이 숨쉬는 공간” : 心淵박은영 피고지고-정재의 원형과 時用[2009.10.13]의 두 번째 프로그램 ㅇ 팸플릿 수록 내용 궁중무용의 예악적 사상이 잘 드러나는 헌선도와 봉래의를 풍성한 궁중무용의 전성기로 표출해 보았다. 당악정재 헌선도의 특성상 왕과 선계를 상징적으로 궁중정재의 특징이 두드러진 작품이고 향악정재 봉래의는 세종이 태조의 공덕을 기리기 위하여 용비어천가를 지어 올려 궁중무용으로 완성되 작품이다. 당, 향악의 두형식을 하나로 묶어 예악과 풍요와 번성의 상징적 작품으로 2007년 5월 캄보디아 캠코씨티 기공식 훈센총리 행사 작품으로 첫선을 보였다. 기획/황지우, 연출/윤정섭, 음악구성/정재국, 음악지도/박용호, 안무/박은영으로 전통예술원 학생들의 출연으로 공식적 왕행사로 치루어 지면서 궁중정재의 면모를 갖춘 의례에 올려졌다. 이후, 2008년 5월 '세종 용상에 오르다' 경복궁 근정전에서 실연하였고, 2009년 5월 '보은나랏잔치 봉화삼춤 기로연'으로 운현궁에서 행사로 추어졌다. 헌선도는 고려 문종때 우리나라에 도입되어 왕모 1인과 협무 2인외에 의물인 23인이 되는 점이 특이한 점인에 순조이후 의물에 죽간자 2인만 등장되며, 봉래의는 전인자, 진구호, 여민락, 취화평, 취풍령, 후인자, 퇴구호로 구성된 향악정재로 음악에 맞추어 회무 등의 춤을 추는 정재다. 악학궤범 도의에 당악무 형식에 쓰여지는 인인장 등 9종의 의물이 좌우편에 나열되어 있고, 현금, 당비파, 향피리, 대금, 장고등이 나열되어 연주하는 것이 특징으로 드러난다.

ㅇ 헌선도/위송이·이혜선·김효진, 봉래의/김수지·모주빈·박솔이·최은혜·황슬기·류진경·백새롬·이미정·이세희·이소현·이지은·이하나·정가희·조인·한상은 ㅇ 음악/영산예술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