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악>기악>영산회상 이전 다음

차와 이야기가 있는 오전의 국악콘서트 다담(茶談): 그림 속 우리 음악과 만나다[2016.07.26.] - 08. 풍류를 아는 자들의 사랑방 음악회, 영산회상 중 ’염불·타령·군악’

36 0 0

자막이 없습니다.

  • 기록 분류정악>기악>영산회상 
  • 기록 일시2016-07-26 11시
  • 기록 장소국립국악원 풍류사랑방
  • 소장처국악아카이브실
  • 기록유형동영상
  • 저장매체스토리지

내용

○ 차와 이야기가 있는 오전의 국악콘서트 다담(茶談): 그림 속 우리 음악과 만나다[2016.07.26.]의 여덟 번째 프로그램

○ 팸플릿 수록 내용
조선후기 음악과 운치를 아는 자들의 모임 풍류방에 새바람이 일었다. 바로 양금과 생황 때문이다. 철현(鐵絃)과 떨림판에서 나오는 이색적인 금속성은 명주실로 만든 악기에 익숙했던 풍류방의 견고한 문을 열었다. 19세기 후반 풍류인들의 사랑을 독차지 했던 두 악기의 매력에 빠져보자.

○ 양금/박지현, 생황/이종무, 세피리/김성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