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악>성악>시조 이전 다음

2015 풍류사랑방 기획공연: 토요정담[03.07.] - 01. 우시조 ’나비야 청산가자’

63 0 0

나비야 청산가자 범나비야 너도 가자
가다가 저물어든 꽃에 들어 자고 가자
꽃에서 푸대접하거든 잎에서나

0
  • 기록 분류정악>성악>시조 
  • 기록 일시2015-03-07 11시
  • 기록 장소국립국악원 풍류사랑방
  • 소장처국악아카이브실
  • 기록유형동영상
  • 저장매체스토리지

내용

○ 2015 풍류사랑방 기획공연: 토요정담[03.07.]의 첫 번째 프로그램

○ 팸플릿 수록 내용
초장, 중장, 종장으로 구성된 우리 민족 고유의 정형시와 그 시를 일정한 장단과 가락에 얹어 부르는 노래, 둘 다를 모두 시조(時調)라 한다. 시조시를 가사로 부르는 노래로는 가곡(歌曲)과 시조, 두 가지 장르가 전승되고 있는데, 가곡은 가야금, 거문고, 대금, 해금, 피리, 장구 등 관현악을 모두 갖추고 엄격한 형식으로 노래를 하는데 비해 시조는 보다 대중적인 형식이어서 대금이나 피리 등 한 두 개의 관악기만 있어도 충분하다. 짧은 가사를 길게 늘여 부르기 때문에 그 사이에 다양한 목구성과 꾸밈음을 사용하는 변화를 즐기는 것이 시조 감상의 묘미이다.
시조는 대개 계면조인데, 우조로 이루어진 시조를 우시조라 부른다. '나비야 청산가자'는 조선 영조때 가인 김천택이 편찬한 가집의 '청구영언'에 수록되어 전한다.
나비야 청산가자 범나비야 너도 가자
가다가 저물어든 꽃에 들어 자고 가자
꽃에서 푸대접하거든 잎에서나 자고 가자

○ 노래/문현, 피리/이건회, 대금/박장원, 해금/윤문숙, 장구/박거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