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악>기악>자진한잎>청성자진한잎 이전 다음

2015 토요명품공연: 종합 마형[02.07.] - 05. 대금독주 ’청성자진한잎’

64 0 0

0
  • 기록 분류정악>기악>자진한잎>청성자진한잎 
  • 기록 일시2015-02-07 15시
  • 기록 장소국립국악원 우면당
  • 소장처국악아카이브실
  • 기록유형동영상
  • 저장매체스토리지

내용

○ 2015 토요명품공연: 종합 마형[02.07.]의 다섯 번째 프로그램 ○ 팸플릿 수록 내용 청성자진한잎은 성악곡 가곡 한바탕의 끝 곡인 태평가의 변주곡으로 대금이나 단소의 독주곡으로 널리 연주된다. '청성곡'이라고도 하는데, '청성(淸聲)'은 음이 높다는 뜻이며 '자진한잎'은 노래곡인 가곡을 의미하는 '삭대엽(數大葉)'의 순 우리말이다. 실제 대금독주에서는 잔가락과 기교가 섬세하게 붙여짐으로써 가곡반주로서의 원래 모습보다는 아름답고 그윽한 음악의 멋을 느낄 수 있다. 소식(蘇軾-소동파)의 전적벽부(前赤壁賦)에 나오는 '여음이 가늘고 실처럼 끊어질 듯 이어지는 것이 깊은 골짜기에 잠든 용을 춤추게 한다'는 표현에 가장 부합하는 이미지를 표출한다.

○ 대금/김영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