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악>성악>가사>매화가 이전 다음

2014 토요명품공연: 종합 라형[11.29.] - 05. 가사 ’매화가’

50 0 0

1마루)매화야 옛 등걸에 봄철이 돌아를 온다
2마루)옛퓌였든 가지마다 피염즉도 허다마는
3마루)춘설(春雪)이 난분분(亂紛紛)허니 퓔지말지 허다마는
11마루)성천(成川)이라 동의주를 이리로 접첨 저리로 접첨
저물어 접첨 개여놓고 한 손에는 방추 들고
12마루)또 한 손에 물박 들고 흐르는 청수(淸水)를 드립떠 덤석
이리로 솰솰 저리로 솰솰 출렁 출척
13마루)안 남산(南山)에 밧 남산(南山)에 개암을 개암을 심어라 심어라
못 다 먹는 저 다람의 안과

0
  • 기록 분류정악>성악>가사>매화가 
  • 기록 일시2014-11-29 15시
  • 기록 장소국립국악원 우면당
  • 소장처국악아카이브실
  • 기록유형동영상
  • 저장매체스토리지

내용

○ 2014 토요명품공연: 종합 라형[11.29.]의 다섯 번째 프로그램

○ 팸플릿 수록 내용
옛 선비들은 한시나 시조시를 지으면, 가락에 얹어 노래로 부르곤 했다. 그렇게 선비들이 즐기던 노래를 '바른 노래' 즉 '정가(正歌)'라고 하는데, 정가에는 시조시를 노래하는 가곡과 시조, 그리고 그보다 긴 노랫말을 얹어 부르는 가사(歌詞)가 있다. 가사는 고전의 유명한 글, 민요풍으로 지은 사설 등을 대금이나 단소, 피리 같은 관악기와 장구 반주에 얹어 부르는 노래이다. <춘면곡>·<백구사>·<황계사>·<죽지사>·<양양가>·<어부사>·<길군악>·<상사별곡>·<권주가>·<수양산가>·<처사가>·<매화타령> 이렇게 12곡이 전해지고 있어서 '12가사'라고 한다.
원래 정가는 민요나 판소리와 달리 감정을 강하게 표현하지 않고 절제하면서 부르는 것이 특징이지만, 가사는 민속 예인들이 부르는 잡가(雜歌)나 서도민요의 창법 등을 받아들여 보다 자유로운 창법으로 노래를 하는 것이 특징이다.

○ 노래/이준아·조일하, 피리/이건회, 대금/최성호, 해금/윤문숙, 장구/홍석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