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용>전통무용>궁중무용>향악정재>무고 이전 다음

중앙공무원 내원연주: 무고·가곡[1988.03.18.] - 01. 무고

15 0 1

자막이 없습니다.

0
  • 기록 분류무용>전통무용>궁중무용>향악정재>무고 
  • 기록 일시1988-03-18 15시
  • 기록 장소국립국악원 소극장
  • 소장처국악아카이브실
  • 기록유형음향
  • 저장매체REEL

내용

○ 중앙공무원 내원연주: 무고·가곡[1988.03.18.]의 첫 번째 프로그램

○ 프로그램 해설
무고의 유래는 고려 때 문신 이혼이 경상북도 영해(現:영덕) 지방으로 귀양 갔을 때 바다에 떠 있는 뗏목을 건져 북을 만들었는데, 그 소리가 굉장히 크고 웅장해서 북을 치며 춤을 춘데서 비롯되었다고 전한다. 대개 8명이 춤을 추는데 원무(元舞)인 네 명은 북채를 들고 북을 두드리거나 어루고, 나머지 네 명은 협무(挾舞)라고 하는데 꽃을 들고 주변을 돌며 춤을 춘다. 그 춤의 변화하는 모양이 마치 두 마리의 용이 용맹스럽게 여의주를 다루고, 두 마리의 나비가 꽃을 감도는 것 같다고 하여 당시 가장 기묘한 것이라 하였다. 춤의 내용을 노래로 알리는 창사(唱詞)는 주로 한문시를 노래한다. 문헌에 의거하여 복원, 재현한 조선전기 형태의 무고와 조선후기부터 전승되는 무고 2종을 공연한다.

○ 인물정보 미상

관련자료

    관련자료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