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속악>성악>민요 이전 다음

2012 창작국악축제 ’새로운 창작을 소통하다’: 제82회 국립국악원 창작악단 정기연주회[03.15.] - 01. 무반주 성악곡 ’가거도 뱃노래’

39 0 0

○ 추후 자막보완 후 사용가능
(앞소리) 어기야/ (뒷소리)에이야 에야디야 /에이야
올라가세/에이야 올라가세/에이야
(샛소리)어허 아 하 아
앞면으로/에이야 올라가세/에이야
어야 어허 아 하
에야디야/에이야
만경창파/에이야 노는멸치/에이야
어허
우리배가/에이야 잡어실세/에이야
아 하 에야
에야디야/에이야
어허
멸치야 갈치야/에이야 올라가라/에이야
어허 어어
너는 죽고/에이야 나는 살자/에이야
아 허 에야
어기야 여차/에이야 에야 디야/에이야
어야

0
  • 기록 분류민속악>성악>민요 
  • 기록 일시2012-03-15 19시 30분
  • 기록 장소국립국악원 우면당
  • 소장처국악아카이브실
  • 기록유형음향
  • 저장매체음향DVD-R
  • 열람 조건다운로드 신청

내용

○ 2012 창작국악축제 '새로운 창작을 소통하다': 제82회 국립국악원 창작악단 정기연주회[03.15.]의 첫 번째 프로그램

○ 팸플릿 수록 내용
이 곡은 전남 신안군 흑산면 가거도 대리의 '멸치잡이소리'를 주제로 한 중창곡이다. 선율 악기의 반주 없이, 타악 반주만을 부분적으로 곁들였으며, 아카펠라와 같이 기능화성을 바탕으로 한 서양의 합창기법을 빌리지 않고, 토속 민요 뱃노래에서 전통적으로 써온 '샛소리 기법'과 헤테로포니 기법을 바탕으로 하였다.
10곡의 원곡 중에서, 놋소리, 술배소리, 긴놋소리, 잦은놋소리, 놋소리2의 5곡을 선탱하여 주제로 썼으며, 놋소리2에는 자진모리 부분을 추가하였다.
샛소리기법은 놋소리, 잦은놋소리, 놋소리2에 집중적으로 사용하였으며, 헤테로포니적 대위 선율은 술배소리에 주로 사용하였다.

○ 작곡/김정희
-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 강사
-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박사과정
○ 선소리/백현호(객원), 샛소리1/곽동현(객원), 샛소리2/정승준(객원), 받는소리1/김정훈(객원), 받는소리2/이승민(객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