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악>기악>정읍>동동 이전 다음

국립국악원 전승음악 악보: 해금 정악보[2015.12.31.] - 09. 동동

27 0 0

0
  • 기록 분류정악>기악>정읍>동동 
  • 기록 일시2015-12-31
  • 기록 장소국립국악원 국악연구실
  • 소장처국악아카이브실
  • 기록유형음향
  • 저장매체스토리지

내용

○ 국립국악원 전승음악 악보: 해금 정악보[2015.12.31.]의 수제천의 첫 번째 음원 ○ 수록내용 '동동'은 고려시대 궁중정재의 하나인 동동무(動動舞)를 출 때 노래하던 성악곡으로, 노랫말의 각 장마다 ‘아으 동동다리’라는 후렴구가 있어 ‘동동’이라는 이름이 붙은 것으로 추측된다. 현재는 순수 기악곡인 관악합주곡으로 연주된다. <동동>은 임종(林鐘)을 중심음으로 하고 있어 ‘삼지정읍(三指井邑)’, ‘세가락정음(三指井邑)’이라고도 부른다. 이는 남려를 중심음으로 하는 <정읍>을 ‘빗가락정읍’이라고 하는 것과 비교된다. 악조(樂調)는 계면조(界面調)이며, 음계는 5음음계이다. <정읍>과 마찬가지로 피리가 주선율을 연주하고 쉬는 동안 대금·소금·해금·아쟁 등이 선율을 이어가는 연주 방식을 사용하며, 장단도 <정읍>의 한 장단과 같다. 모두 8장단으로 이루어지는데, 한배(빠르기)는 불규칙하다. 악기편성은 피리·대금·소금·해금·아쟁·장구·북·박 등으로 이루어진다.

○ 연주/국립국악원 정악단

관련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