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용>전통무용>궁중무용>향악정재>무고 이전 다음

2010 토요명품공연: 다형[01.16.] - 02. 무고

47 0 0

누월위가선(鏤月爲歌扇, 달을 아로새겨 노래 부채를 만들고) 보쟁경경곡(寶箏瓊瓊曲, 귀한 쟁의 청아한 곡조)

0
  • 기록 분류무용>전통무용>궁중무용>향악정재>무고 
  • 기록 일시2010-01-16 16시
  • 기록 장소국립국악원 우면당
  • 소장처국악아카이브실
  • 기록유형음향
  • 저장매체DAT
  • 열람 조건온라인 열람, 다운로드 신청
  • 공공누리공공누리 제 1유형: 출처 표시

내용

○ 2010 토요명품공연: 다형[01.16.]의 두 번째 프로그램 ○ 팸플릿 수록 내용 큰 북의 일종인 무고(舞鼓) 하나를 가운데 두고 무원들이 원형으로 둘러서서 북을 치거나 주변을 돌면서 춤을 추는 궁중무용으로 고려시대부터 전승되어 왔다. 8명의 무원이 춤을 추는데, 4명은 양손에 북채를 들고 시종 북을 에워싸며 북을 어르거나 두드리며, 나머지 4명은 꽃방망이를 들고 가에서 방위(方位)를 짜고 돌거나 춤을 춘다. 춤의 구성은 반주음악인 삼현도드리, 염불도드리, 타령에 맞춰 느리게-빠르게-아주 빠르게 세 부분으로 나뉘어 지는데, 잦아지는 북소리와 함께 춤의 빠르기가 고조되었을 때 끝을 맺는 것이 특징이다.

○ 원무/김혜자·윤은주·이지은·김영애, 협무/유재연·최성희·이주희·정승연 ○ 집박/이세환, 피리/나영선 김성진, 대금/김정승 김영헌, 해금/류은정·한갑수, 장구/홍석복, 좌고/김형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