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음악>성악>성악과 관현악 이전 다음

창작악단 제76회 정기연주회 : 대백제의 숨결[2010.06.08.]=New baekje wave - 08. 백제여! 향로여!

220 0 0

향은 피어 오르고 사람은 피어 오른다
해는 높이 높이 떠서 서쪽으로 가고

파도 소리는 그리운 이야기 전하고
다섯 깃발 펄럭이며 들려온 저 소리

금동향로를 타고 온
백제향로를 타고 온
다섯 선인이여 다섯 선인이여
금동향로를 타고 온
백제향로를 타고 온
다섯 선인이여 다섯 선인이여

해는 높이 떠서 서쪽으로 가고
파도소리 철썩이며 옛이야기 전하는데,
다섯 깃발 펄럭이며 들려오는 저 소리
찬란한 봉황의 다섯 가지 소리로다
백제 금동 대향로를 타고 온 다섯 선인이여.

꿈은 피어 오르고 사랑 때문에 사랑 때문에
북치고, 피리 불고, 줄을 튕겨라 줄을 튕겨라
백제여 금동향로여 향로여 사랑의 향로여
빙빙 돌아라, 얼싸 안고 춤추어라.
빙빙 돌아라, 얼싸 안고 춤추어라.
사랑, 사랑, 사랑, 사랑 사랑의 여의주를 높이 들고
백제여 금동 향로여 향로여 사랑의 향로여
향로여
그리움의 향로여 사랑의 향로여

0
  • 기록 분류창작음악>성악>성악과 관현악 
  • 기록 일시2010-06-08 19시30분
  • 기록 장소국립국악원 우면당
  • 소장처국악아카이브실
  • 기록유형음향
  • 저장매체DAT
  • 열람 조건다운로드 신청

내용

ㅇ 창작악단 제76회 정기연주회 : 대백제의 숨결[2010.06.08]의 여덟 번째 프로그램

ㅇ 팸플릿 수록 내용
‘백제금동대향로’를 가만히 들여다보면 들리는 것 같은 백제 사람들이 즐겨 듣던 음악을 상상하며 작곡한 곡이다. 6/4 도드리 장단을 기본으로 반복적으로 출현하는 반음계적 진행과 완함과 비파, 배소와 퉁소가 같은 선율을 연주하는 유니즌 형식의 신비로운 1악장과 인성이 함께하며 단모리 빠른 장단의 역동성을 표현하는 2악장으로 이루어진다.
이 곡은 오늘 연주회를 위해 실내악곡 <백제인에게 쓰는 편지>를 국악 관현악으로 편곡한 것으로 배소, 비파, 완함, 퉁소 등 백제의 악기와 국악 관현악의 웅장함을 선사한다.
전인평은 인도 음악을 연구하였고, 한국학중앙연구원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평소 아시아의 민속은악에 대한 연구를 바탕으로 <실크로드, 길 위의 노래>, <아시아 음악의 이해> 등의 저서를 남겼고, 2003년 난계악학대상을 수상하였다. 아시아 음악에 대한 폭 넓은 이해와 연구는 그가 작곡한 작품에도 많은 영향을 주며 그의 작품세계를 풍부하게 이끈다.

ㅇ 작곡·편곡/전인평
- 현 중앙대학교 국악대학 교수
- 중앙대학교 중앙음악연구소 소장
ㅇ 작시/전경애,
ㅇ 지휘/권성택(국립국악원 창작악단 악장)
ㅇ 성악/이정규(정악단), 비파/박주희(객원), 퉁소/이명훈, 가야금/최보라, 배소/김정민(객원), 일렉베이스/이상진(객원), 완함/김형섭(정악단), 관현악/창작악단

관련자료